구독신청
하룻밤에 읽는 동양 철학
양승권 페이퍼로드
18,000
책 소개

★ 동양 철학의 성인 공자부터 조선의 대표 실학자 정양욕까지★
★ 세종도서 교양부문 선정 작가 양승권의 하룻밤에 읽는 철학사 ★

더 넓게 더 크게
자기 스스로 거대한 강이 돼라
전작 『니체와 장자는 이렇게 말했다』(2020 세종도서 교양 부문)로 독자들의 호응을 얻은 철학자 양승권이, 『하룻밤에 읽는 동양 철학』을 출간했다. 흐름을 담되 암기하지 않는다는 ‘하룻밤’ 시리즈의 모토 아래, 철학자와 철학의 일화를 넘나들며, 수천 년의 시간에 걸친 철학의 흐름을 재미있고 또 풍요롭게 담아냈다.
동양 철학의 방법은 비유하자면 미시적으로 나무를 자세히 보게 하고, 또한 거시적으로 숲도 잘 보게 해준다. 동양 철학은 원경으로 숲을 보며 우주의 섭리를 생각하도록 하면서, 숲속의 나무를 보며 인생을 생각하도록 돕는다. 대개 세부적인 현상을 섬세하게 잘 파악하는 사람은 큰 흐름을 놓치기가 쉽다. 반대로 큰 흐름을 잘 읽어내는 사람은 사소한 현상을 간과해버린다. 우리는 부분과 전체를 아울러 보아야만 한다. 물론 상반되는 두 가지 가치를 모두 간직하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디지털 사이언스 시대에서는 상반된 가치를 수용할 수 있는 마음의 공간이 넓어야 잘 살아갈 수 있다. 이쪽과 저쪽을 아울러 보는 균형 감각이 중요하다. 동양 철학에서 바람직하게 생각하는 인간형은 비행기를 제작할 때 전체 공정을 조감할 수 있는 책임 엔지니어와 같은 존재다. 비행기를 제작하기 위해서는 엄청나게 많은 부품이 필요하며, 또한 각각의 부품들을 제작하고 제어하는 수많은 엔지니어가 존재해야만 한다. 하지만 이 각각의 엔지니어에게 비행기가 만들어지는 모든 과정을 전체적으로 조감해 보고 평가할 수 있는 능력은 없다. 각자 자기가 맡은 분야만 잘 알고 있을 뿐이다. 비행기를 제작하기 위해서는, 각각의 전문적인 지식이 모여 비행기가 만들어지도록 설계할 수 있는 수석 엔지니어가 꼭 필요하다. 동양에서 철학자는 상반된 지식을 묶어주는 수석 책임 엔지니어와 같은 역할을 담당했다. 이른바 이종 분야의 융합이 시대적 화두인 현대사회에서 동양 철학에서 중시하는 인간형은 시사해주는 바가 크다.
동양 철학에서는 다양한 가치를 내면에 품고 있는 폭넓은 사고를 지닌 인간형을 매우 중시한다. 이러한 인간형은 성인, 진인, 신인 등과 같이 상당히 신비스러운 필치로 표현되는 예도 있고, ‘신언서판’이 선순환되는 인간형처럼 우리가 어렵지 않게 추구해 볼 수 있는 인간형도 있다. 독자들은 동양 철학에서 제시되는 여러 인간형 가운데 자기에게 꼭 맞는 삶의 안내자가 될 인간형을 꼭 발견하게 될 것이다.

“동양 철학의 역할은 숲을 보며 우주의 섭리를 살피고, 나무를 보며 인생을 생각하도록 돕는 것이다. 이제는 눈에 보이는 이익만을 좇는 실용주의에서 해방되어 넓은 안목으로 끊임없이 자기 혁신을 도모하는 실용주의를 도모해야 한다.”
- 머리말

저자 소개

양승권
성균관 대학교 동양철학과를 졸업한 뒤 동 대학원에서 석사 및 철학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 대구대학교 성산교양대학(S-LAC) 창조융합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디지털 사이언스 시대의 철학의 역할을 고민하고 있으며, 주요 관심 영역은 동양철학과 현대 메타심리학의 연계다. 저서로는 『노장철학과 니체의 니힐리즘 』, 『동양철학과 문화의 혼종성 』, 『니체와 장자는 이렇게 말했다』등이 있다.

목차

머리말 009

1장 개개인의 도덕의식을 사회 정의로 꽃피우자, 유가

동아시아 철학의 아버지, 공자 - 015
공자 철학의 알파이자 오메가, 인 - 024
상반된 가치의 소통 - 032
인간의 본성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맹자와 순자 - 040
* 동아시아의 바이블, 『논어』 - 052

2장 자연과 하나가 되기를 추구하다, 도가
지식과 도덕은 권력의 앞잡이다 - 057
너는 자연 그대로 아름답다 - 067
모름을 지키자, 모름지기 - 075
꿈이냐! 현실이냐! - 083
만물과 하나 되는 나 - 091
* 장자의 ‘천인합일’ 사유와 자연 생태계 복원 - 100

3장 평화주의의 극한, 묵가
노동자로 구성된 철학 공동체의 탄생 - 105
서로서로 사랑하고, 서로서로 이롭게 하라 - 114
죽음으로 도의를 실천하다 - 122
* 묵자에 대한 평가 - 130

4장 법에 따른 통치로 세상 바로 세우기, 법가
현실과 미래를 중시한 철학 - 135
천하 통일의 시금석이 되다, 한비자 - 145
황제 지배 질서의 기틀을 세우다 - 157
* 해충 다섯 마리와 잘못 열 가지 - 164

5장 유교와 도가 사이의 한판 대결, 중국 철학
사상 통합의 선구자, 황로 도가 - 169
유교의 국교화를 이루어내다, 동중서 - 177
유가와 도가의 하이브리드 철학, 위진 현학 - 187
* 왕조 교체는 천명에 따른 것이다 - 196

6장 우주와 자아의 합일을 꿈꾸다, 인도 철학과 불교
윤회를 너머서 해탈로, 베다 사상 - 201
인간은 왜 번뇌에 시달리는 것일까, 석가모니 - 211
중국 불교의 특이성, 분파불교 - 220
중국적인 너무나 중국적인, 선종 - 228
* 자이나교 - 240

7장 ‘존재’와 ‘의식’의 관계를 탐색하다, 신유교
유불도의 하이브리드 철학, 성리학 - 245
성리학의 집대성자, 주희 - 253
마음 철학의 탄생, 심학 - 263
완전한 해방을 꿈꾸다, 양명 좌파 - 272
* 신유교는 유불도의 통합 사상이다 - 284

8장 중국 근현대 철학과 서양의 근대성
명말청초의 철학 사조 근대를 예비하다 - 289
서구 제국주의와 중국 근대 - 302
중국 전통 철학과 서양 철학의 만남 - 313
현대 중국의 딜레마 계몽이냐! 구국이냐! - 323
* 태평천국운동과 비밀결사의 역사적 역할 - 334

9장 전통적 ‘심정’과 근대적 ‘형식’의 기묘한 만남, 일본 철학
일본 근대 철학의 맹아 - 339
복고와 혁신의 이중주 - 348
국가 종교로서의 신도와 천황의 역할 - 357
‘인간 본능의 국유화’로서 ‘국체’ - 367
* 「교육칙어」 - 376

10장 유불도의 융합, 한국 철학
한국 전통 철학과 종교의 원형, 무교 - 381
통섭을 위한 길, 원효의 화쟁 사상 - 392
조선 유학의 3걸, 서경덕, 이황, 이이 - 402
동서양 철학의 통섭, 정약용 - 413
동아시아 민주주의 이념의 실마리 - 425
* 정약용의 과거제도 비판 - 436

동서양철학사 연표
참고문헌

맨 위로
매일경제